公의 성은 안씨고 제(濟)니 순흥人이다.

휘 경동(敬仝)은 진사(進士) 및 세마(洗馬)니 단종이 폐위되자 관직을 내놓고 은거해서 흥주 남쪽에 사시며 거듭 관직을 내렸으나 부임치 않으셨으니 이 분이 公의 고(考)가 되신다.

비 숙부인(淑夫人)은 의성김씨니 현감인 김영명의 따님이시고 현덕왕비의 이질녀라, 흥주 구제(舊第)에서 公을 낳으시니 어려서부터 대범하시고 문예에 일찍 성취하여 사마시(司馬試)에 오르신바 있고 작고하시자 영주(榮州) 남도촌(南陶村) 뒤 신기곡(新基谷) 연화봉 동쪽 기슭 유좌(酉坐)에 묘를 모셨다.

 

 

 

 

Copyright ⓒ2004  순흥안씨삼파종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