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諱)는 우연(友淵)이다.

고(考)의 휘는 훈(訓)이니 사헌부 집의, 대호군, 이조참의 등의 관직을 지내셨으며 비는 청주 李氏로 돈녕부 판관 후(厚)의 따님으로 公을 낳으셨다. 公은 회령부사와 호군이란 관직을 역임하셨다.

배위(配位)는 부평부사 최균의 따님으로 아드님 후(煦)를 낳으셨으니 낙안군수요 후취 부인은 삼수군사(三水郡事)로 있던 이유약(李有若)의 따님이니 2男1女를 낳으셨다.

 

 

 

 

Copyright ⓒ2004  순흥안씨삼파종회 All rights reserved.